Greenpeace 단계적 탈핵 캠페인
2017년 09월 05일

지속가능한 대체에너지 개발은 우리들의 책무

 

Q. ‘560 국민소송단’ 여러분과 다른 시민분들께 간단한 자기소개 및 소송 참여 동기 부탁드려요.

저는 전라도 광주에 사는 장애아전문어린이집에 근무하는 정윤자 입니다. 경주 지진났을 때 드디어 올 것이 오고야 말았구나! 원전의 위험을 알리는 전조임을 절감했습니다. SNS에서 소송단 모집공고를 보고 딸과 동료, 윤지숙과 그의 아들까지 참여를 독려해서 함께 했습니다. 지금까지도 자부심을 느낍니다. 이런 공익을 위한 기회주신 그린피스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Q. 작년 9월 12일 20시 32분, 경주 대지진이 일어났을 때 무엇을 하고 계셨나요?

집에서 샤워중이어서 저는 감지를 못했는데 딸이 '지진이다'고 말해서 라디오(TV없음)를 켜보고 아파트 사는 친구에게 연락했더니 난리더군요.. 아파트 밖으로 피신나오고.. 우리나라가 지진의 안전지대가 결코 아님을 실감했습니다.

Q. 우리는 왜 탈핵 에너지 전환을 해야할까요?

원전의 위험과 치러야 할 댓가가 상상초월임을 직간접으로 알고 있습니다. 인류의 후손들에게 엄청난 죄악을 저지르는 범죄이기도 하고요. 지속가능한 대체에너지 개발은 우리들의 책무입니다.

Q. 여러분과 같은 560 국민소송단 다른 원고분들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깨어있는 시민, 그에 따라 행동하는 사람으로 살아야 한다.

Q. 그린피스에 바라는 점이 있다면?

공동선을 위해 일하심에 감사드리고 다양한 방법으로 환경을 살리는 일에 좋은 정보도 주시면 좋겠습니다.

Q. 신고리 5, 6호기 문제를 알고 ‘560 국민소송단’ 원고로 참여하게 된 후 달라진 점이 있나요?

직장에서나 주변분들께 원전의 폐해와 문제점에 대해 설명 내지 토론할 기회가 되면 제가 아는 범위에서 알리고 합니다.

Q. 신고리 5, 6호기 건설 중단을 결정하게 될 공론화 시민참여단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원전문제는 더 이상 전문가나 이해단체에만 맡겨서는 안됩니다. 시민적 상식과 인류의 행복, 먼 미래를 보고 합리적으로 결정해 주시기 바랍니다.

 

"SNS에서 소송단 모집공고를 보고 딸과 동료
그의 아들까지 참여를 독려해서 함께 했습니다.
지금까지도 자부심을 느낍니다."

 

 

9월 28일 세 번째 재판에 함께 해주세요!

참여하기


목록으로